라벨이 노래인 게시물 표시

신용재 - 빌려줄게. 잠시 날 빌려줄게 기대도 돼 주저 말고 내게 와 길었던 그 하루가 힘겨웠을 테니까 그대 아무 말 안해도 돼 it’s alright it’s alright

이미지
" 혼자 있기 힘들 때 나를 빌려줄게 ", 가사가 매우 아름다운 노래인데요, 이번에 소개해드리려고 해요. 괜찮아, 괜찮아.( it’s alright it’s alright. )와 같은 위로를 전하는 노래랍니다. 행복은 나누면 2배가 되고, 슬픔은 나누면 반(半)이 된다고 하는데, 요즘 세상이 돌아가는 것을 보면 슬픔을 나누어 2배가 되는 경우가 더 많은 것 같습니다. 저를 포함하여 이 글을 보고 있는 여러분 또한 삶을 살다 보면 언젠가 큰 어려움에 부딪치기도 할 것입니다. 어떤 사람이 했던 말이 인상 깊습니다. "도저히 힘을 낼 상황이 아닌데, 대체 왜 힘을 내라는 말을 하느냐?" 내가 하려는 위로의 말이 누군가에겐 짐이 될 수도 있겠다는 생각을 많이 가지게 되는 한 마디였습니다. 이 노래가 당신께 무거운 짐이 아닌, 따뜻한 작은 위로가 되기를 바라며, 저 대신 당신을 말없이 안아주며 등을 두드려주길 바랍니다. "괜찮아, 괜찮아." 신용재 가수의 빌려줄게는 제가 좋아하는 노래 중 하나인데요, 깊은 위로가 필요할 때 이 노래를 들어보시면 어떨까 싶습니다. 세상에 나 혼자 버려진 느낌, 멈추지 않는 눈물. 어깨를 빌려주고, 들어주고, 안아주겠다는 말이 와닿습니다. 괜찮을 겁니다, 여러분. 신용재 빌려줄게 가사 혼자 있기 힘들 때 나를 빌려줄게 힘이 들면 언제나 내게 기대면 돼 흘러내린 눈물을 멈출 수 없다면 내 어깰 빌려줄게 내게 적시면 돼 불을 다 켜봐도 맘이 어둡다 느끼고 몸을 뉘어봐도 맘을 놓을 수 없다면 잠시 날 빌려줄게 기대도 돼 주저 말고 내게 와 길었던 그 하루가 힘겨웠을 테니까 그대 아무 말 안해도 돼 it’s alright it’s alright 왜 나만 안되지 생각은 무거워지고 내일이 두려워 잠이 들 수가 없다면 잠시 날 빌려줄게 기대도 돼 주저 말고 내게 와 길었던 그 하루가 힘겨웠을 테니까 그대 아무 말 안해도 돼 it’s alright oh 아무도 그 하루에 관심이 없대도

얀 - 심(心). 슬퍼하는 너를 위해서 해줄게 남아 있다면 무엇이든 다 얘길 해주길 바래 나 기다리고 있을게

이미지
얀의 심(心)은 가사가 참 아련하답니다. 다음은 '심'의 가사를 음미하며 서사를 풀어본 것입니다. 😘 가사가 조금... 많이 슬프죠? "짝사랑하던 사람이 다른 사람과 함께 하는 모습을 보며 행복하기를 응원하는 모습. 두 사람의 축복을 바랐으나, 그의 곁엔 사랑스러운 그녀가 아닌 또 다른 누군가가 나의 마음을 아프게 합니다." "슬퍼하는 그녀를 위해 내가 해줄 수 있는 건, 고작 기대어줄 가슴 한 켠을 내어주는 것뿐입니다." "그대의 아픔이 조금이라도 덜 수 있도록, 원하는 것이 있다면 부디 말씀해 주세요." "내가 그대를 사랑하는 것이 그대의 행복이 아니라 나의 욕심이기에, 오늘도 하지 못한 말, 그대를 사랑합니다." 짝사랑이 다른 이의 곁에서 미소 짓고 있는 것을 보며 행복을 바란다는 가사가 마음 아프게 다가오는 가사입니다. 얀의 심(心)을 들어보며 플레이리스트를 마무리 하겠습니다. 얀 - 심(心) 한땐 너를 사랑했지만 네 곁에 있는 사랑이 너무 아름다워 보기 좋았었기에 잘되길 바래왔는데 많은 축복에 둘러싸인 행복한 그 사람 곁엔 이젠 네가 아닌 다른 그의 사랑이 또다시 날 아프게 해 미안해 너를 위해 기대어줄 가슴밖에 빌려줄 수 없는 나인걸 슬퍼하는 너를 위해서 해줄게 남아 있다면 무엇이든 다 얘길 해주길 바래 나 기다리고 있을게 야윈 그대 안에 눈물이 마르는 그날이 오면 웃으며 다시 그댈 보내줄게요 사랑하니까 슬퍼하는 너를 위해서 해줄게 남아 있다면 무엇이든 다 얘길 해주길 바래 나 기다리고 있을게 야윈 그대 안에 눈물이 마르는 그날이 오면 웃으며 다시 그댈 보내줄게요 사랑하니까

테라 광고 음악, Fall Out Boy - The Phoenix

이미지
테라 광고 음악을 들고 왔어요~ 공식 뮤직비디오는 폭력성이 있어서 가장 조회수가 높은 영상으로 대체하여 보여드리겠습니다. 참고로 노래 가수와 제목은 'Fall Out Boy - The Phoenix'입니다. 테라 맥주 광고와 함께 흐르는 신나는 선율의 음악은 'Fall Out Boy'의 'The Phoenix'입니다. 불사조를 뜻하는 피닉스와 같이 타오르는듯한 리듬은 운동할 때, 드라이브 할 때 듣기가 굉장히 좋아서 추천드립니다. Put on your war paint 전쟁을 준비하라. (또는 위장크림을 발라라.) (원시부족이 전쟁을 준비하며 얼굴에 색칠을 하는 것을 떠올리면 됩니다.) You are a brick tied to me that's dragging me down 너라는 벽돌이 날 끌어내리고 있어. Strike a match and I'll burn you to the ground 성냥에 불을 붙여 널 태워버리겠어. (투쟁 의지를 불태워주겠다는 뜻으로 보입니다.) We are the jack-o-lanterns in July setting fire to the sky 우리는 7월의 잭오랜턴이야, 저 하늘에 불을 지르는. Here, here comes this rising tide, so come on 밀물이 밀려들고 있다. 어서! Put on your war paint 전쟁을 준비하라. Cross walks and crossed hearts and hope-to-dies 십자를 교차하며 맹세한 마음, 죽음도 기꺼이 받들겠다. (크로스가 십자성호를 말하는 것 같고, 죽기를 희망한다기보다는 죽음도 두렵지 않다는 의미로 가사를 사용한 것 같습니다.) Silver clouds with grey linings 은색 구름 뒤 회색빛 테두리(드리움) (Every cloud has a silver lining은 모든 구름은 은색 테두리를 가지고 있다는 속담이며, 문제가 발생하거나 나쁜 상황의 뒤에 빛

로이킴 - 그대가 있는 곳, 언제 어디든. 그대 어떤 하루도, 내게 기대 쉴 수 있길 바래요, 그대가 있는 곳 언제 어디든, 함께 할게요, 어떤 순간이 와도 내 곁에서, 항상 웃을 수 있게, 내가 이렇게 약속할게요

이미지
로이킴의 '그대가 있는 곳, 언제 어디든', 드라마 '마이데몬'에 나오는 OST이기도 한데요, 당신을 향한 애틋한 심경을 가사에 잘 녹아낸 것 같아요. 로이킴 - 그대가 있는 곳, 언제 어디든 아주 멀리에서도 그대가 보이죠 나를 보고 웃으며 손을 흔드네요 다가와서 내 품에 안기는 그대를 항상 웃게 하고 싶어요 그대 어떤 하루도 내게 기대 쉴 수 있길 바래요 그대가 있는 곳 언제 어디든 함께 할게요 어떤 순간이 와도 내 곁에서 항상 웃을 수 있게 내가 이렇게 약속할게요 그대 얼굴에 짙은 그림자가 지면 내 마음은 하루 종일 비가 내리죠 그대 때문에 나는 울고 웃게 돼요 내 모든 맘은 그대 안에 있어요 그대 어떤 하루도 내게 기대 쉴 수 있길 바래요 그대가 있는 곳 언제 어디든 함께 할게요 어떤 순간이 와도 내 곁에서 항상 웃을 수 있게 내가 이렇게 약속할게요 살다가 우리 앞에 어떤 날이 와도 지금 잡은 손 놓지 않을 거죠 그대가 있어서 나는 내일을 꿈꾸게 된 거 같아요 그대는 알까요 내가 얼마나 사랑하는지 나의 세상에 불쑥 들어와줘서 그대 고마워요 오래 머물러요 내 안에서 어떤 날이 와도 우리 행복할 거예요

여은 - 자꾸만 니가 나타나. (미녀와 순정남) 어디든 자꾸 니가 나타나, 내 맘 흔들어 이 맘, 몇 번이고 설레이게

이미지
공식 미녀와 순정남 '여은 - 자꾸만 니가 나타나', 드라마 미녀와 순정남 OST를 소개해 드려요~ 드라마 초반만 하더라도 제목이 왜 '미녀와 순정남'일까? '미남과 순정녀'가 아닌가? 하고 궁금하였는데 극적인 전개 이후에 제목의 의미를 알겠더라고요. 노래 가사가 정말 밝고 깨끗하여 듣기에 좋으니 한 번 들어보세요. 여은 - 자꾸만 니가 나타나 가사 어디든 자꾸 니가 나타나 내 맘 흔들어 이 맘 몇 번이고 설레이게 (어떡해) 어김없이 자꾸 날 찾아와 딴생각할 새 없게 아무래도 이런 게 운명인가 봐 유난히 맑은 하늘 가벼운 발걸음 근데 예고 없이 만난 소나기에 맘도 젖을 때 화창한 내 삶에 드리운 먹구름 맘이 울적해 어디든 기대고플때 그럴 때면 니가 나타나 언제든 어디서라도 내 손을 잡아준 너 어디든 자꾸 니가 나타나 내 맘 흔들어 이 맘 몇 번이고 설레이게 (어떡해) 어김없이 자꾸 날 찾아와 딴생각할 새 없게 아무래도 이런 게 운명인가 봐 (2절) 날갤 다친 새처럼 곤두박칠 때 주저앉아 울고 싶어질 때 손을 내밀던 그대 잔잔했던 내 삶에 파도가 칠 때 등대가 되어 내게 길이 돼준 그대 언제라도 나를 찾아와 낮에는 햇살이 되어 밤에는 달빛처럼 나를 비추는 그대 어디든 자꾸 니가 나타나 내 맘 흔들어 이 맘 몇 번이고 설레이게 (어떡해) 어김없이 자꾸 날 찾아와 딴생각할 새 없게 아무래도 이런 게 운명인가 봐 어디든 자꾸 니가 나타나 내 맘 흔들어 이 맘 몇 번이고 설레이게 (설레게 해) 어김없이 자꾸 날 찾아와 딴생각할 새 없게 아무래도 이런 게 운명인가 봐

QUEEN - Don't Stop Me Now. If you wanna have a good time, Just give me a call.

이미지
Don't Stop Me Now Don't Stop Me Now는 전설적인 영국의 록 밴드, 퀸의 노래 중 하나입니다. 퀸(QUEEN)은 밴드명과는 다르게 남성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영화 '보헤미안 랩소디'로도 유명하게 알려져 있답니다. 저는 러닝을 할 때, 하나의 락을 반복해서 들으며 뛰는데요, Don't stop me now의 흥겨운 음악은 자주 듣는 노래 중 하나입니다. Godiva (고다이바, 고디바) Don't stop me now의 가사 중에 I'm a racing car passing by like Lady Godiva(나는 레이싱 카야, 달려가는 레이디 고다이바처럼)가 있습니다. 벨기에 프리미엄 초콜릿 브랜드인 고디바 또한 노래에서 말하는 고다이바를 뜻한답니다. 고디바 로고를 잘 보시면 여성이 말을 타고 있는 걸 확인하실 수 있어요. 고다이바 부인의 전설이 하나 있는데요, 고다이바는 옛날 영국에서 어떤 지방을 다스리는 백작의 아내였다고 합니다. 백작은 농민을 착취하는 가혹한 정책을 시행하였는데, 이를 보다 못한 고다이버가 백작에게 탄원을 합니다. 하지만 백작은 고다이버의 하소연을 들은 척도 안 하고 무시합니다. 그럼에도 포기하지 않은 고다이바. 결국 백작이 고다이바에게 다음과 같은 제안을 합니다. "고다이바, 당신이 알몸으로 말을 타고 영지를 한 바퀴를 돌 수 있다면, 그대의 말대로 하겠소." 그 시절 백작 부인이 그러한 결단을 한다는 건 쉽지 않았겠지요. 하지만 고다이바는 결심을 하였고, 그녀의 희생에 감동한 영지민들은 말을 타고 가는 고다이버를 바라보지 않기로 하였답니다. 약속대로 영주는 가혹한 정책을 철회하였고, 농민들은 그녀를 추앙하였답니다.

Josh Groban - You Raise Me Up. so I can stand on mountains, You raise me up, to walk on stormy seas, I am strong, when I am on your shoulders, You raise me up, to more than I can be

이미지
Josh Groban - You Raise Me Up 조쉬 그로반이라는 가수는 못 들어봤어도, 'You Raise Me Up'이라는 가사는 가끔 들어보셨을 것입니다. 혹자는 '아, 이 노래?'하고 반가워 하실 수도 있을 거예요. 'Raise Up'은 일으켜세워주다. 이끌어주다. 나아가게 하다. 등 여러가지 긍정적인 의미로 사용하게 되는데요, 영혼과 마음이 무거울 때에 내가 기댈 수 있는 당신이라는 존재를 잘 나타내는 가사가 인상적입니다. 유 레이즈 미 업 가사 When I am down and, oh my soul, so weary 내가 힘들고 영혼이 지칠 때 When troubles come and my heart burdened be 고난에 처하고 마음이 무거울때 Then, I am still and wait here in the silence 그때, 난 여기 고요 속에서 조용히 기다립니다 Until you come and sit awhile with me 당신이 와서 잠시 함께 앉을 때까지 You raise me up, so I can stand on mountains 당신이 나를 일으켜 주시기에, 나는 산에 우뚝 서 있을 수 있고 You raise me up, to walk on stormy seas 당신이 나를 이끌어 폭풍의 바다도 건널 수 있습니다 I am strong, when I am on your shoulders 당신의 든든한 어깨 위에 있어 나는 강합니다. You raise me up, to more than I can be 당신은 나를 이끌어, 나보다 더 큰 내가 될 수 있게 합니다. You raise me up, so I can stand on mountains 당신이 나를 일으켜 주시기에 나는 산에 우뚝 서 있을수 있고 You raise me up, to walk on stormy seas 당신이 나를 이끌어 폭풍의 바다도 건널 수 있습니다 I am strong, when I am on

유정석 노래 모음. 만화 주제가. 질풍가도, 승리의 약속, 출사표, 잘 있어요

이미지
유정석 노래 모음. 만화 주제가. 싱어게인3를 보다보니 마주한 74호 가수 유정석님, 세월이 많이 흘렀는데도 음색에 여전히 힘이 넘치는 것을 보고 가슴이 벅차오르네요. 😭😭😭 투니버스(옛날 만화 프로그램)의 황금기 때에도 유정석님의 노래로 하여 만화에 한층 더 몰입할 수 있었던 것 같습니다. 유정석님의 만화 노래를 모아보았어요. 질풍가도 (쾌걸 근육맨 2세) 응원가 하면 바로 떠오르는 그 곡, 질풍가도입니다. 극한의 상황에 몰려 힘들 때에도, "한 번 더" 외치게 만드는 힘이 깃든 노래랍니다. 파워풀 한 가창력이 인상적인 노래이며, 직설적이고 거친 가사가 매력적이에요. 질풍가도 가사 한 번 더 나에게 질풍같은 용기를 거친 파도에도 굴하지 않게 (하지않게) 드넓은 대지에 다시 새길 희망을 안고 달려갈거야 너에게 (너에게 너에게 너에게) 그래 이런 내 모습 게을러 보이고 우습게도 보일 거야 하지만 내게 주어진 무거운 운명에 나는 다시 태어나 싸울거야 한 번 더 나에게 질풍같은 용기를 거친 파도에도 굴하지 않게 (하지않게) 드넓은 대지에 다시 새길 희망을 안고 달려갈거야 너에게 (너에게 너에게 너에게) 세상에 도전하는 게 무거울지라도 함께 해 줄 우정을 믿고 있어 한 번 더 나에게 질풍같은 용기를 거친 파도에도 굴하지 않게 (하지않게) 드넓은 대지에 다시 새길 희망을 안고 달려갈거야 너에게 한 번 더 나에게 질풍같은 용기를 거친 파도에도 굴하지 않게 드넓은 대지에 다시 새길 희망을 안고 달려갈거야 너에게 (너에게 너에게 너에게) 승리의 약속 (파워레인저 다이노썬더) 파워레인저 다이노썬더(원제 : 폭룡전대 아바레인저) 오프닝 노래입니다. 질풍가도의 독보적인 인기 덕분에 모르시는 분도 많을텐데, 이 노래도 정말 좋아요! 1절이 시작하는 도입부터 소름이 돋는 가창력이 특히 인상적 노래입니다. 듣고 있으면 없던 힘도 솟을 것 같아요. 😘😘😘 러닝을 하다가 힘이 부칠 때에도 이 노래가 흘러나오면 '러너스 하이' 이상의

아가씨를 부탁해 OST, 다비치 - Hot Stuff. 나에게 가까이 와봐 한번 차가운 내 맘을 깨봐 타오를 듯한 뜨거운 눈빛으로 내 맘에 불을 질러

이미지
아가씨를 부탁해 OST, '다비치'의 'Hot Stuff'를 소개해 드리려고 해요. 말괄량이 길들이기를 드라마로 만든다면 이런 느낌일까요? 아가씨를 부탁해는 천방지축 재벌 아가씨와 무일푼 집사의 사랑 이야기를 다루고 있습니다. 처음에는 흑심을 품고 접근했던 집사가, 재벌 아가씨와 티격태격하며 서서히 서로 가까워지는 뻔한 러브스토리이지만 당시에는 상당히 재밌게 봤던 것으로 기억합니다. 다비치는 2008년 데뷔하였으며, 아가씨를 부탁해는 2009년에 KBS에서 방영되었습니다. 2년 차 그룹답지 않은 노련함이 노래에 묻어 나오는듯합니다. 최근 나오는 다비치 노래와 비교해 보아도, 음색이 15년 전과 변함이 거의 없다는 것이 참으로 놀랍습니다. 노래도 상당히 좋아서 플레이리스트에 담아서 듣는답니다. 특히 핫 스터프는 드라마가 말하는 주제의 전반적인 부분을 잘 묘사하고 있습니다. 그때에는 몰랐는데, 글을 적으며 다시 가사를 읽어보니 내용이 주제를 잘 관통하고 있네요. 사랑에 대한 열정을 노래하는 것 뿐만 아니라, 외로움과 행복 그리고 지겹고 시시한 일상 속에서 자신을 끌어당기는 특별한 사람을 만난 감정이 녹아 있습니다. 특히 반복되는 Hot Stuff는 강렬한 인상을 남겨서 저도 모르게 멜로디를 흥얼거립니다. 😅 아가씨를 부탁해 OST, 다비치 - Hot Stuff Hot stuff 나에게 가까이 와봐 한번 차가운 내 맘을 깨봐 타오를 듯한 뜨거운 눈빛으로 내 맘에 불을 질러 Hot stuff 심장이 다 타도 좋아 한번 사는 것 가슴 뜨겁게 매일 미친 듯 불같은 사랑으로 내 마음 다 태워 널 사랑할래 하루 또 지나도 늘 그렇고 그런 날 재미나고 화끈한 일 뭐 없을까 휴대폰 속에 이름들 넘쳐나도 정작 이 밤 부를 사람 없는걸 외로웠던 나의 가슴속에 설렘으로 다가온 사람 너를 향해 가고 있잖아 사랑아 내 맘을 잘 부탁해 Hot stuff 나에게 가까이 와봐 한번 차가운 내 맘을 깨봐 타오를 듯한 뜨거운 눈빛으로 내 맘에 불을 질러